::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구게시판
 

대한민국정부에서 간토학살희생자추도식을 열어달라고 함께 청원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김종수 (대전노회,느티나무교회,목사) 2019-08-07 (수) 18:01 2개월전 347  
일제가 자행한 6천여 간토학살희생자에 대한 국가차원의 추도식을 열어달라는 청원을 게시하였습니다.
한국기독교장로회 교회와사회위원회 1923간토학살진상규명소위원회에서는 해마다 추도식을 드려왔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대한민국정부가 나서서 추도식을 열어야 할 때입니다. 
여러분의 동의는 6천여 학살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는 일이 될 것이며, 지금도 아베권력의 민족차별과 혐오를 부추기는 일본의 내셔널리즘 좀비들에게 참교육을 할 수 있는 메시지가 될 것입니다. 
목사님, 가장 친한 세 사람에게 서명을 권해 주심으로 "진실의 물결"운동에 함께 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 드립니다. 
-------------------

1923년 9월 일본 간토에서 학살희생된 한국(조선)인을 위령하는 정부차원의 공식 추도식을 열어 주십시오.

청원기간

19-08-07 ~ 19-09-06
문재인 대통령님,

* 1923년 9월 일본 간토에서 학살희생된 한국(조선)인을 위령하는 정부차원의 공식 추도식을 열어주시기를 청원합니다.

상해 임시정부는 1923년 간토조선인학살사건에 대해 일본정부에 강력항의하고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상해임시정부의 법통을 이어받은 대한민국은 정부수립 후 지금까지 어느 정부도, 일제권력의 정치적 희생양이 되어 억울하게 학살 희생된 동포들을 위령하는 추도사를 발표한 일이 없고, 일본의 국가적 책임을 묻거나 진실규명을 위한 일본정부의 공식입장을 요구한 바도 없습니다.

대한민국 제19대 의회는 진실규명과 희생자의 명예회복을 위한 특별법(유기홍의원 대표발의 여야 103명 동의)을 발의하였지만 본 회의에 상정되지 못하고 폐안처리되고 말았습니다.

한 편, 도쿄도 요코아미초공원에 있는 조선인학살추도비를 철거하자는 일본 우익정치인들의 도발과 이어서 해마다 추도사를 보내오던 도쿄도지사가 추도사를 거절한 일에 대하여 일본의 시민들은 강력히 항의하며 자민당의 우경화가 도를 넘어섰다고 비판하였습니다. 이러한 항의로 추도비는 철거되지 않았으나 올 해도 여전히 추도사는 보내오지 않을 것입니다.

일본의 도쿄도지사가 추도사를 보내지 않아 일본 시민들로부터 비판받고 있는 일과 한국정부 역시 해방 이후 단 한 번도 추도사를 발표하지 않았다는 사실은 비판받아 마땅한 일입니다. 
1923한일재일시민연대는 작년 서울시민청에서 개최하였던 간토한국(조선)인학살 제95주기 추도행사 때에도 국무총리, 문화관광부장관, 교육부장관, 서울시장에 추도사를 요청한 일이 있으나, 서울시장의 영상 뿐이었습니다.

2023년이면 사건발생 100주기를 맞이합니다. 이 사건은 여전히 진실은폐와 사실왜곡 속에 묻혀져 있습니다. 계속되는 한국 정부의 침묵으로 인해 6천여 억울한 영혼들의 유해가 학살의 땅에 그대로 방치되어 있습니다. 구천을 떠도는 영혼의 한은 과연 어떤 정부가 풀어줄 수 있을까요?

문재인 정부에 촛불시민들이 바라는 바는 일제식민지범죄에 대한 역사적 적폐를 청산해주기를 바라는 것입니다. 더 이상 간토한국(조선)인학살희생자들의 원한을 외면하지 말아주시기 바라며, 작금에 자행되고 있는 일본의 도발에 단호히 맞서 주시기 바랍니다.

문재인대통령님, 
6천여명의 간토한국(조선)인학살희생자의 넋을 위령해 주십시오.
간토학살사건에 대한 일본정부의 책임을 촉구하여 주십시오.
일본정부로 하여금 간토학살사건에 대한 모든 자료의 공개를 요구하여 주십시오.
학살희생자들의 유골봉환에 대한 계획을 발표하여 주십시오.
간토학살사건을 기억하고 한일시민들의 평화적연대를 위한 역사교육관과 추모시설을 건립하여 주십시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2ytbhK?fbclid=IwAR0cvij6eIsSuo-YSOcjiLH6TuHsTAjC4hTlWIkyIFzVfjKIkSxQT-y8iMQ

박상필(인천노회,용광교회,목사) 2019-08-12 (월) 10:22 2개월전
적극동참합시다.지지합니다.
주소
김종수(대전노회,느티나무교회,목사) 2019-08-15 (목) 17:43 1개월전
감사합니다. 박상필 목사님,
정의로운 역사청산에 늘 앞장 서 온 우리 교단 목사님들의 적극적인 동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화이통!!!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