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형제들의 찬송 유다

박원근 (서울남노회,이수중앙교회,목사) 2010-10-05 (화) 17:57 13년전 3125  

제목 :형제들의 찬송, 유다

창 49:8-12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어떤 사람이 형제의 찬송이 되는지 아십니까? 어떤 사람이 문제의 해결 자가 되고, 어떤 사람이 죽게 된 사람을 살려내게 하는지 아십니까? 야곱의 아내 레아는 넷째 아들인 유다를 낳고 말하기를 “내가 이로 인하여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고 말합니다. 우리가 형제들의 찬송이 되려면 먼저 하나님을 찬송하는 자가 되어야 합니다. 입으로만 찬송해서는 안 됩니다. 마음으로 찬송해야 합니다. 말로만 찬송해서는 안 됩니다. 삶으로, 생활로 하나님을 찬송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하나님을 찬송하며 살았던 유다는 형제들의 찬송만 된 것이 아닙니다. 만백성의 찬송이 되었습니다. 오늘 본문 말씀에서 야곱은 유다를 이렇게 축복하고 있습니다. “홀이 유다를 떠나지 아니하며 치리자의 지팡이가 그 발 사이에서 떠나지 아니하시기를 실로가 오실 때까지 미치리니 그에게 모든 백성이 복종하리로다.” 여기에서 야곱은 이스라엘의 왕권이 유다 지파로 돌아가게 된다는 것, 메시아가 유다 지파에서 나오게 될 것을 예언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야곱의 예언은 다윗 왕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서 성취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얼마나 놀랍습니까? 유다는 하나님 여호와를 찬송하며 살았습니다. 그러했더니 형제들의 찬송이 되었고, 결국에는 만백성의 찬송이 되었습니다. 유다는 한 가정의 문제의 해결 자로 살았습니다. 그러했더니 그에게서 온 인류의 문제의 해결 자가 되시는 메시아가 탄생하게 된 것입니다. 유다는 형제들이 죽음에 직면하게 될 때, 그들을 살려내기 위해서 언제나 최선을 다하는 삶을 살았습니다. 그러했더니 그에게서 만백성을 죄와 사망에서 구원할 구세주가 오신 것입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내가 왜 하나님의 찬송이 되어야 하나, 내가 왜 형제들의 문제의 해결 자로 살아야 하나, 내가 왜 죽을 사람 살려내는 일을 위해서 살신성인의 희생정신을 발휘해야하는가 그 이유를 이제 알 것 같습니까? 그것이 내가 복 받는 길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그 길은 결코 쉬운 길이 아닙니다. 아무나 갈 수 있는 길은 결코 아닙니다. 자기 자신을 희생해야 갈 수 있는 길입니다. 내 마음에 사랑이 있어야 갈 수 있는 길입니다. 사랑하는 형제자매 여러분, 주님께서 우리를 부르셔서 왜 당신의 제자 삼아 주신지 아십니까? 유다가 간 이 길, 형제들의 찬송이 되는 이 살신성인의 길을 가라고 부르신 것입니다. 믿습니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츲ҺڻȰ ⵵ 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ȸͽ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