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말씀 묵상 24 - 큰 용사여 ( 삿6: )

이동원 (서울북노회,성광교회,목사) 2019-01-08 (화) 08:00 5개월전 426  

기드온 삼백명의 이야기는 너무나 잘 알려져 있다.

그러므로 소수의 무리가 무슨 일을 무슨 큰 일을 하려고 할 때 기드온 삼백명을 외치기도 한다.

그렇다면 기드온은 그렇게 큰 일을 감당할 수 있을 만큼 큰 믿음이 있고 용감한 믿음의 사람이었는가,

전혀 그렇치 않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렇다면 어떻게 이스라엘 구원의 큰 일을 감당하였고 용맹하고 큰 믿음의 대명사로 알려지게 되었는가, 그는 큰 믿음을 가진 특별한 사람이 전혀 아니었다는 것이다. 그러면 어떻게 그렇게 알려지게 되었는가,

기드온 은 밀 타작을 마당에서도 할 수 없었다. 미디안의 공격을 두려워서이다. 그러므로 땅굴의 포도즙 틀에서 숨어서 밀타작을 하고 있었다. 그것은 비겁한 모습이라고 할 수 없겠지만 용맹한 모습으로 보기에도 민망할 것이다. 주여 믿습니다. 사나운 미디안 족속이 공격해 와도 주님께서 능히 막하주실 것을 믿고 이 마당에서 밀타작을 하겠나이다 하는 것도 아니었다. 그러한 행동이 꼭 밀타작이라고 할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날이다. 그는 포도즙을 얻는 땅굴에서 밀타작을 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런데도 여호와의 사자는 그를 큰 용사라 불렀다.

그렇게 부를 수 있는 그 이유는 무엇인가, 그것은 하나님이 함께 하시므로 큰 용사라는 것이다.

원문 영어성경으로 보면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하시도다가 먼저 나온다.여호와께서 함께 하시므로 큰 용사가 되는 것이다.

 

그렇다면 예수 믿는 모든 사람들은 하나님이 함께 하시므로 큰 용사인 것을 알 수 있다.

예수님께서 함께 하시므로 강력한 용사 능력의 용사인 것이다. (4:16-18)

 

(하나님의 함께 하신다는 말씀이 좀 더 분명하게 먼저 나왔다. 원문 , 영어

하나님이 함께 하시면 세상적 시각으로 미약한 자도 큰 용사인 것을 알 수 있다.)

 

(삿6:12)

여호와의 사자가 기드온에게 나타나 이르되

큰 용사여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시도다. ("The LORD is with you, mighty warrior.")

1. 이 상황에서 기드온을 큰 용사라 부를 수 없었다.

인간적인 시각으로 볼 때 기드온을 큰 용사라고 부를 수 있을까 한다.

그러나 큰 용사여 부르기 전 그 앞 문장에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도다가 먼저이다.

그렇다면 하나님이 함께 하시면 누구나 큰 용사일수가 있다는 것이다.

 

기드온이 큰일을 감당할 수 있었던 것은 하나님께서 함께 하신 한 가지 이유에서이다.

그렇다면 우리도 가능하다 할 수 있다. 그 이유는 무엇인가, 그것은 다음에서 찾을 수 있다.

예수님께서 리의 영 보혜사 성령으로 오셔서 영원히 믿는 자와 함께 계시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14:16-17)

내가 아버지께 구하겠으니 그가 또 다른 보혜사를 너희에게 주사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있게 하시리니/

 

저는 진리의 영이라 세상은 능히 저를 받지 못하나니 이는 저를 보지도 못하고 알지도 못함이라 그러나 너희는 저를 아나니 저는 너희와 함께 거하심이요 또 너희 속에 계시겠음이라'


내가 너희를 고아와 같이 버려 두지 아니하고 너희에게로 오리라.'


 

이 약속은 이미 이루어진 것이다. 우리가 알고 동행할 때 우리는 큰 용사가 됨을 물론이다.

God bless you on this year and foreever.

 

                                                       < 성광교회 이동원 목사 드림> 



      

=. 성경 연구 (Bible study)

1. 기드온은 왜 포도주 틀에서 밀을 타작하였는가,

(삿6:11)

,, 마침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미디안 사람에게 알리지 아니하려 하여 밀을 포도주 틀에서 타작하더니'

, where his son Gideon was threshing wheat in a winepress to keep it from the Midianites.'

그 상황을 보면 아무리 보아도 큰 용사라고 부르기는 민망하다 알 수 있다. 기드온은 가장 보통 사람다운 모습 그 이상도 아닌 것을 알 수 있다. 그런데 어떻게 큰 용사가 되었는가, 그것은 하나님과 함께 하시고 그가 그의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행진하였기 때문이다. 다음의 장면들을 보면 아무리 보아도 큰 용사라고 하기보다 보통의 사람이었다. 보통사람이 하나님과 함께 하므로 세속적으로 말하면 영웅된 것이다. 그 상황에서 호랑이 등에 탄 모습으로 보이기도 한다. 다른 길이 없었기에 하나님과 끝까지 함께 하다보니 졸지에 영웅이 된 것이라 할 수도 있다 할 것이다.

      

 

1. 이스라엘의 그 어려운 상황에서 기드온의 모습을 보자.

(삿6:3-5)

기드온 하나님의 사자의 말에 거의 절규에 가까운 항의를 하였다. 이것은 신앙생활하는 중에 우리들의 모습에서도 너무 흡사하게 볼 수 있다. 큰 용사라고 부름을 받은 기드온의 보통 사람의 보통의 믿음을 볼 수 있다. 전혀 믿음이 특별한 사람이 아닌 것을 볼 수 있다. 기드온이 하나님의 사자에게 항의서 있는 질문의 그 내용 보자.

1. 그 어려운 상황에서 기드온을 부를 때에 기드온은 어떻게 응답하였는가.

이것은 우리 대부분의 모습이다. 많은 성도님들은 극한 상황에서 이러한 절규의외침을 한 것을 기억할 수 있을 것이다.

 

(삿 6:13)

기드온이 그에게 대답하되 나의 주여

호와께서 우리와 함께 계시면 어찌하여 이 모든 일이 우리에게 미쳤나이까

또 우리 열조가 일찍 우리에게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를 애굽에서 나오게 하신 것이 아니냐 한 그 모든 이적이 어디 있나이까 이제 여호께서 우리를 버리사 미디안의 손에 붙이셨나이다.

"But sir," Gideon replied, "if the LORD is with us,

why has all this happened to us? Where are all his wonders that our fathers told us about when they said,

'Did not the LORD bring us up out of Egypt?'

But now the LORD has abandoned us and put us into the hand of Midian."

 

(삿6:15)

   

1 여호와 살롬 ,,

기드온은 왜 슬퍼하고 두려워하였는가, 그 상황에서 하나님의 사자가 말은.

그리고 기드론의 말은,

삿6:23-25

6:23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너는 안심하라 두려워 말라 죽지 아니하리라 하시니라 (* 안심하라,, 샬롬)

6:24 기드온이 여호와를 위하여 거기서 단을 쌓고 이름을 여호와살롬이라 하였더라 그것이 오늘까지 아비에셀 사람에게 속한 오브라에 있더라

6:25 이 날 밤에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네 아비의 수소 곧 칠 년 된 둘째 수소를 취하고 네 아비에게 있는 바알의 단을 헐며 단 곁의 아세라 상을 찍고

1. 그럼에도 기드온 의심과 회의가 있는 보통의 사람이었다.

 

1. 표적 요청 ,,이슬과 양털과 마당

6:37 보소서 내가 양털 한 뭉치를 타작마당에 두리니 이슬이 양털에만 있고 사면 땅은 마르면 주께서 이미 말씀하심같이 내 손으로 이스라엘을 구원하실 줄 내가 알겠나이다 하였더니

6:38 그대로 된지라 이튿날 기드온이 일찌기 일어나서 양털을 취하여 이슬을 짜니 물이 그릇에 가득하더라

1. 이번에는 그반대의 다른 표적을 요청한 기드온, 

쩌면 우리 보통 사람들의 모습과 흡사한지요. 하나님은 어린아이 같이 다시 바꿔 요구한 내용의 요구를 다 들어주시는 분이시었다. 하나님께서 어떻게 생각하셨을까, 이 녀석이 누구를 놀리나 그래 그렇게 하지 하며 이제는 그 반대의 기적을 보여주신 것이다. 이제는  양 털에 이슬이 아니라 마당에 이슬이다. 사람이 그 요구를 다시 받았다면 참 너도 여러가지 한다 하였을 것이다.

6:39 기드온이 또 하나님께 여짜오되 주여 내게 진노하지 마옵소서

내가 이번만 말하리이다 구하옵나니 나로 다시 한번 양털로 시험하게 하소서 양털만 마르고 사면 땅에는 다 이슬이 있게 하옵소서 하였더니

6:40 이 밤에 하나님이 그대로 행하시니 곧 양털만 마르고 사면 땅에는 다 이슬이 있었더라

 

1. 위기 속의 여호와 샬롬 ,, 

안심하라는 원어로 샬롬이고 뜻은 평안하라 인데

기드온 이 하나님의 사자의 말씀을 받아 여호와 샬롬이라고 믿음으로 동일하게 선언 한 것이다.

샬롬의 하나님이시기에 각자에게 맞춤형으로 주신 것을 알 수 있다.



6:22 기드온이 그가 여호와의 사자인 줄 알고 가로되 슬프도소이다 주 여호와여 내가 여호와의 사자를 대면하여 보았나이다

6:23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너는 안심하라 두려워 말라 죽지 아니하리라 하시니라

6:24 기드온이 여호와를 위하여 거기서 단을 쌓고 이름을 여호와살롬이라 하였더라 그것이 오늘까지 아비에셀 사람에게 속한 오브라에 있더라

6:22 When Gideon realized that it was the angel of the LORD, he exclaimed, "Ah, Sovereign LORD! I have seen the angel of the LORD face to face!"

6:23 But the LORD said to him, "Peace! Do not be afraid. You are not going to die."

6:24 So Gideon built an altar to the LORD there and called it The LORD is Peace. To this day it stands in Ophrah of the Abiezrites.

 

1. 숫자가 너무 많아서,

숫자가 너무 많아서 역사를 못하신다는 말을 역사상 찾아 볼 수 있겠는가.

그런데 숫자가 많아서 주님의 강한 역사를 하시지 않으신다는 것이다. 그 이유가 무엇인가,

그 이유는,,

7:2 여호와께서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너를 좇은 백성이 너무 많은즉

내가 그들의 손에 미디안 사람을 붙이지 아니하리니

이는 이스라엘이 나를 거스려 자긍하기를 내 손이 나를 구원하였다 할까 함이니라

7:2 The LORD said to Gideon, "You have too many men for me to deliver Midian into their hands. In order that Israel may not boast against me that her own strength has saved her,


   

1. 아직도 많으니,,

7:4 여호와께서 또 기드온에게 이르시되 백성이 아직도 많으니

그들을 인도하여 물가로 내려가라 거기서 내가 너를 위하여 그들을 시험하리라 무릇 내가 누구를 가리켜 이르기를 이가 너와 함께 가리라 하면 그는 너와 함께 갈 것이요 내가 누구를 가리켜 이르기를 이는 너와 함께 가지 말 것이니라 하면 그는 가지 말 것이니라

7:4 But the LORD said to Gideon, "There are still too many men.

Take them down to the water, and I will sift them for you there. If I say, 'This one shall go with you,' he shall go; but if I say, 'This one shall not go with you,' he shall not go."

1. 요14:16-18

14:16 And I will ask the Father, and he will give you another Counselor to be with you forever--

14:17 the Spirit of truth. The world cannot accept him, because it neither sees him nor knows him. But you know him, for he lives with you and will be in you.

14:18 I will not leave you as orphans; I will come to you.

 


( 복습)

1. (삿6:13)


1 바로 나서지도 못하고 또는 않고 표적을 구했다. 보통 사람 그 이상도 아니다.


  한번 표적을 보였는데 또 보여 달라고 할 정도 이었다. 어떠한  표적을 구했는가.


(삿6:36-38)

 

다시 또 구한 표적은


 (삿6:39-40)


 1. 너의 군대의 숫자가 많아서 문제인 이유는 무엇인가,

(삿7:2)


1 아직도 많으니..


(7;14)

 

 

                                                                                           ( - ing ) # 줄 간격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