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50 세 이상 만 클릭하세요

강현 (기타,,신도) 2015-05-19 (화) 00:12 4년전 2102  
201504spring 117.JPG


국도극장에서 영화 장마를 봤습니다


종북 청년 이대근과 일베 청년 강우석이 나오는 영화 입니다


이대근의 형과 강우석의 누나가 부부이기 때문에 둘은 사돈 지간인데


둘 다 모두 죽음을 당합니다


배우 황정순 연기 일품입니다강우석의 어머니로 나옵니다.



다음 상영프로는 겨울여자 입니다주연은 장미희 김추련 신성일 입니다


주인공 장미희가 영화에서 연기한 인물은 유이화’ 입니다사학(史學)을 전공하는 대학생입니다


사귀던 애인 우석기(김추련 분)이 군대가서 죽고나서


이혼하고 혼자 사는 고딩시절 선생님과 뜨거운 사랑을 나누다가 


부처님처럼 부인을 선생님과 다시 맺어 준다는 스토리 입니다.


(참고로 저는 누가 이혼한 부인과 재혼했다는 말은 여태까지 들어 본 적이 없습니다) 



장미희와 열연했던 배우 김추련은 3 년 전 어느 겨울 날, 자신의 아파트에서 목을 매단채 숨진 자살시체로 발견됐습니다


김세화의 노래 겨울이야기와 눈물로 쓴 편지가 주제가로 나옵니다.




201504spring 115.JPG


국도극장 옆에는 심지다방과 월광싸롱이 있습니다얼마전까지 심지다방은 주간다실 야간싸롱 이었습니다. '주다야싸' 라고 부릅니다 (몰랐죠?) 


박 대통령의 에너지절약시책에 따라 지금은 주간에만 영업하게 되었습니다


그 바람에 다방 홀 가운데 선거사무소에서 쓰는 조립이동식 칸막이를 설치해 놓고 


한 쪽은 다방으로,다른 한 쪽은 맥주와 위스키를 파는 싸롱으로 영업하고 있습니다.  



201504spring 107.JPG


러브호텔입니다.


겨울여자 유이화가 한 말 중 기억에 남는 대사가 있습니다.


 

살다 간 사람들을 세 부류로 나누면첫째 진실을 똑바로 보며 그대로 산 사람둘째,진실인 줄 알면서도 비겁하게 피하며 산 사람셋째진실이 무엇인지 모르고 산 사람,,,,,, " 



201504spring 119.JPG

201504spring 118.JPG


합천에 다녀왔습니다처음 가 본 건 아닙니다초딩 2 학년 때 가 본 적 있습니다해인사에 갔었으니 합천 땅도 밟았겠지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팔만대장경을 그 때 봤는지는 전혀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한국은 의외로 와이파이 되는 곳이 많지 않던데


허름한 시골정류장 합천시외버스터미널에선 연결이 되는지, 갑자기 까또또또또또똑 하고 카톡이 한꺼번에 들어오는 소리가 들렸습니다.그러자 주변사람들의 시선이 일제히 저에게로 쏠렸습니다.  


 

시간여행을 좋아하는 취향 탓에 영상테마파크를 찾게 되었습니다


사실 비행기로 스무 시간이 넘게 걸리는 그 머나 먼 태국에 가는 가장 둥요한 이유도, 


그 곳에 가면 한국의 과거 모습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많기 때문입니다



201504spring 092.JPG

201504spring 125.JPG

201504spring 126.JPG

20150516_200006.jpg


합천 출신으로 누구나 알만한 사람으로는 박자초 님전두환 님강만수 님 등이 있습니다


박자초 님은 용의 눈물에 나왔던 무학대사를 말합니다



201504spring 100.JPG


강만수 님은 현재 여기 보이는 산업은행 행장 겸 산은금융지주회사 회장으로 열심히 근무하고 있습니다.  


201504spring 123.JPG

201504spring 128.JPG


경상남도 합천이었습니다.


강현(기타,,신도) 2015-05-19 (화) 00:35 4년전
베르디의 나부코 중 '히브리노예들의 합창' 은 영화 겨울여자 중 첫 번 째 남자 주인공 우석기 (김추련 분) 이 기분 나쁜 일 있을 때마다 선배 (송재호 분) 의 음악다실에서 신청해서 듣곤 하던 노래입니다.
나부코는 히브리경전에 나오는 바빌론의 왕 느부갓네살이고, 오페라에 등장하는 히브리 노예들은 바빌론 유수 당시 그곳에 끌려간 그 히브리인들이지요.
주소
최인영(기타,반석,권사) 2015-05-21 (목) 17:31 4년전
옛 모습을 그대로 보고 있는것같아 정겹고 좋습니다. 사실 아직 50대에는 조금 못미치지만 궁금해서 그만 보고 말았네요.ㅎㅎ. 늘 좋은 사진과 음악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주소
강현(기타,,신도) 2015-05-22 (금) 11:37 4년전
권사님이라 하셔서 연세가 많으신 줄 알았네요.
저보다도 젊으신 분이었군요 ^^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