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즐거웠던 아침식사, 그러나...

강현 (기타,,신도) 2015-06-25 (목) 12:31 5년전 1589  

-------------------------------------------------------------


일요일, 저녁을 굶었습니다. 


컨디션이 아주 안 좋았기 때문입니다.


저녁을 굶어보기는 30 년 전 단식투쟁을 한 이래 처음 인 것 같습니다.  


딱히 배가 아프거나 한 게 아니어서 잘 몰랐는데,


음식을 잘못 먹어서  몸상태가 안 좋았던 것으로 짐작합니다




20150321_081950.jpg



주말에는 항상 A & W 에 가서 클래식 아침식사를 합니다.  


21 일 일요일에도 다른 주말과 똑같은 메뉴로 아침식사를 했습니다.  


버터와 라스베리잼 바른 토스트 두 쪽스크램블드 (가끔은 써니사이드) 계란 두 개해쉬브라운 한 개베이컨 세 쪽소시지 두 개토마토 슬라이스 한 쪽을 먹었습니다


집에서 레스토랑으로 출발하기 전에 사과를 한 개 미리 먹었습니다미디엄사이즈 종이컵에 든 커피는 돌아오는 차 안에서 마셨습니다. 10 % 짜리 크림 하나만 넣은 싱글이었습니다.


점심에는 비프스튜와 볶은 야채쌀밥불루베리 한 컵초콜릿을 넣은 오트밀 쿠키 한 개를 먹었습니다.


아침식사를 한 시간은 오전 7 


점심식사를 한 시간은 오전 11  30 분이었습니다.





20150614_181111.jpg

블루베리 


그리고나서 오후 세 시 경부터 여섯 시까지 컨디션 안 좋은 증상이 계속됐습니다.  


도대체 왜 배탈이 났을까요?


위에 나열된 음식 아이템 중 궁합이 안 맞는 게 있었을까요?


배탈이었다는 걸 어떻게 알았냐하면,


혹시나해서 펩토 비스멀 두 알을 먹었더니 15 분 만에 말짱하게 몸이 정상 컨디션으로 회복됐기 때문입니다.


15 분 전 까지만 해도고기 생각만 하면 토할 것 같았는데,,


약 먹고 15 분이 지나자 갑자기 배가 고파지면서 


난데없이 KFC가 먹고 싶어졌습니다.


난 약을 거의 안 먹는데,


그때서야 알았습니다.


내가 약발이 아주 잘 받는 체질이라는 것을.

 


상한 음식을 먹은 것도 아니고과식을 한 것도 아닌데


왜 세 시간 동안 컨디션이 안 좋았던 건지 아직 확실한 원인은 규명하지 못 했습니다.  


지난 번에 아팠던 날은 2013  5 미국여행 중이었는데


그 때는 몸살기운이 있었지만 입맛이 없었을 뿐 그래도 밥은 열심히 먹었었는데,


이번에는 소화제를 먹고나서 컨디션이 바로 회복되고 다시 배가 고파졌을에도 불구하고 


나로하여금  굶고 그냥 자자는 중대결심을 하게 할만큼 세 시간 동안 혼찌검이 난 모양입니다.


어디가 딱히 아프지 않아도즉 열이 나거나 머리가 아프거나 기침이 나거나 배가 아프거나 등등 설명할 수 있는 증상이 전혀 없는데도혼이 날 정도로 몸상태가 안 좋은 경험을 처음으로 했습니다.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조심하겠습니다.


매년 6  21 일을 음식 조심의 날로 지정하여 이 날 겪은 고통을 상기하고 


입과 배가 따로 노는 무분별한 음식섭취를 자제하겠습니다.       

   


2015 6 13 005.JPG체리와 캔털룹
2015 6 13 003.JPG
마카데미아

2015 6 13 008.JPG
푸씰-리
2015 6 13 010.JPG

먹을때는 즐거운 오코노미야키

----------------


매년 6 월 21 일은 음식조심의 날



최인영(기타,반석,권사) 2015-06-25 (목) 13:46 5년전
평상시 식사메뉴가 이것과 비슷하다면 매년 6월 21일 뿐 아니라 매일매일 음식 조심 하셔야겠어요~~^^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